평범하지만 특이한 일상과 솔직한 메시지 담겨

사진 제공=웅진
사진 제공=웅진

아티스트 안예은의 첫 에세이가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20일 소속사 더블엑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안예은의 첫 에세이 ‘안 일한 하루’가 3쇄 추가 인쇄에 들어간다.

안예은은 지난달 29일 첫 에세이 ‘안 일한 하루’를 출간, 평범하지만 특이한 일상과 솔직한 메시지들로 약 3주가 지난 지금도 여전한 인기를 자랑하고 있다.

대중의 뜨거운 반응과 응원에 힘입어 ‘안 일한 하루’는 추가 제작에 앞서 YES24 에세이 부문 13위, 알라딘 종합 16위와 에세이 부문 주간베스트 1위(9월 1일 기준)를 기록하는 등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이처럼 안예은이 싱어송라이터에 이어 첫 에세이 ‘안 일한 하루’도 열렬한 반응을 얻으며 성공적 작가 데뷔를 알린 가운데, ‘안 일한 하루’는 화려한 무대 뒤 평범한 생활인으로서의 안예은과 그만의 글맛 모두 그려냈다.

특이함과 특별함의 경계에 대한 고민을 비롯해 스스로를 미워하지 않기로 다짐하는 안예은의 소소한 낙관 등 ‘안 일한 하루’는 대중에게 ‘웃음’이라는 쉼표를 건네는 동시에 ‘공감’이라는 감정 또한 불러 모으고 있다.

첫 에세이 출간부터 대중의 웃음과 공감 포인트를 자극한 안예은은 ‘안 일한 하루’ 출간 후 북토크를 진행하는 등 글맛에 이어 특유의 입맛도 들려준 바 있다. 또한, 안예은은 작가 활동 외에도 최근 14일 싱어송라이터 범진과 듀엣곡 ‘조각들(Shattered Pieces)’을 발매, 가수로서 팬들과 호흡했다.

한편, 싱어송라이터에 이어 작가로서도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안예은은 앞으로도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대중과 친밀하게 소통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굿뉴스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