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사
화사

 

[굿뉴스닷컴=서보형] 가수 화사가 21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 웨이브 아트센터에서 진행된 메종 발렌티노 2022년 F/W 컬렉션, ‘발렌티노 PINK PP’ 출시기념 이벤트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탈리아 럭셔리 오트 쿠틔르 브랜드 메종 발렌티노에서 2022년 가을/겨울 컬렉션, ‘발렌티노 PINK PP’ 출시를 기념하여 9월 21일부터 23일까지 특별한 이벤트를 서울 웨이브 아트센터에서 진행한다.

이벤트가 시작된 21일부터 한강 중심에 위치한 서울 웨이브 아트센터 건물 전체는 Pink PP 조명으로 물들어 오가는 많은 이들의 주목을 받았다. 이러한 연출은 전 세계적으로 각국의 랜드마크를 Pink PP 컬러로 연출하는 캠페인의 일환이기도 하다.

Pink PP 컬러는 이번 컬렉션을 위해 발렌티노와 팬톤 색채 연구소와의 협업을 통해 선보이는 고유한 컬러로 전무후무한, 강렬하면서 몰입적인 색조로서 패션을 표현한다.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피엘파올로 피춀리는 단색화를 그리는 화가처럼 Pink PP라는 하나의 선택하는 근본적이고 대담한 제스처를 통해 모든 것이 모여 전체가 되는 절대적인 방식으로 색을 표현하고자 하며 ‘발렌티노 Pink PP 컬렉션’ 은 오는 26일부터 전국 발렌티노 공식 부티크에서 만나볼 수 있다.

저작권자 © 굿뉴스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