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영화에 이어 브라운관 컴백

조윤희 / 사진 제공=킹콩 by 스타쉽
조윤희 / 사진 제공=킹콩 by 스타쉽

배우 조윤희가 ‘7인의 탈출’ 출연을 확정지었다.

22일,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조윤희가 SBS 새 드라마 ‘7인의 탈출’(연출 주동민, 극본 김순옥, 제작 초록뱀미디어·스튜디오S)에 ‘고명지’ 역으로 출연한다. 브라운관으로 찾아올 조윤희에게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7인의 탈출’은 수많은 거짓과 욕망이 뒤엉켜 사라진 한 소녀의 실종에 연루된 7인이 엄청난 사건을 맞닥뜨리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반전을 거듭하는 진실 추적, 신이 내린 형벌과도 같은 피의 응징이 다이내믹하게 펼쳐진다. 특히 SBS ‘펜트하우스’ 시리즈로 큰 호응을 얻었던 김순옥 작가, 주동민 감독과 조윤희의 첫 호흡에 관심이 더욱 쏠리고 있다.

그 가운데 조윤희는 고등학교 미술 교사 ‘고명지’ 역으로 분한다. 명지는 평소 학생들을 선도하는 바른 교사이지만, 동시에 어두운 속내 또한 지닌 인물이다. 뿐만 아니라, 그는 자신의 치부를 숨기고 명예와 비밀을 지키기 위해서라면 한없이 과감해지는 모습을 드러내 스토리에 긴장감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조윤희는 그동안 드라마, 영화, 예능 등 다방면을 아우르는 활약을 펼쳐왔다. 최근 그는 영화 ‘늘봄가든’ 출연 소식을 전하며 강렬한 서스펜스를 선사할 것을 예고, 예비 관객들의 기대감을 더하기도. 이에 브라운관 컴백으로 또 한번 연기 변신을 꾀할 조윤희가 ‘7인의 탈출’을 통해 보여줄 새로운 면모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조윤희를 비롯해 엄기준, 황정음, 이준, 이유비 등이 출연하는 SBS 새 드라마 ‘7인의 탈출’은 2023년 방송 예정이다.

저작권자 © 굿뉴스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