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여빈, 나나
전여빈, 나나

 

[굿뉴스닷컴=서보형] 배우 전여빈, 나나가 27일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넷플릭스 시리즈 '글리치'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글리치'는 외계인이 보이는 지효(전여빈)와 외계인을 추적해온 보라(나나)가 흔적 없이 사라진 지효 남자친구의 행방을 쫓으며 미확인 미스터리의 실체에 다가서게 되는 4차원 그 이상의 추적극이다.

10월 7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저작권자 © 굿뉴스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