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귀 반대하는 이천수에 "너무 숨이 막혀!"

사진 제공=KBS 2TV ‘살림남2’
사진 제공=KBS 2TV ‘살림남2’

10월 1일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모델계로의 복귀를 희망하는 이천수 아내 심하은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오전부터 집을 비운 채 한껏 꾸미고 나갔다 들어온 심하은. 이천수는 그런 심하은에게 “어디 갔다 왔어?”라 묻자 심하은은 과거 전임 교수로 있던 학교와 모델 에이전시로부터 강의 제안을 받았다며 조심스럽게 본업으로의 복귀 의사를 밝혔다.

자초지종을 들은 이천수는 일 때문에 심하은이 자칫 아이들과 가정에 소홀해지지는 않을까 걱정된 마음에 "옛날에 일할 때 힘들어 했다", "차비가 더 든다"는 등 이런 저런 핑계를 대며 반대를 했다.

이에 “다른 주변 엄마들은 다 복직했다”고 한 심하은은 자신만 전업 주부로 살면서 모델과 교수로서의 존재감이 사라지는 것에 대한 아쉬움과 공허함을 털어놓으며 “너무 숨이 막힌다”라 했다.

결국 심하은과 복귀 여부를 두고 접점을 찾지 못하고 평행선을 달리던 이천수는 내키지는 않지만 특강이 예정된 학교까지 데려다 주기로 했다는데.

이와 관련 5년 만에 다시 강단에 선 교수 심하은의 카리스마와 죽지 않은 모델 본색이 포착되었다는데. ‘경단맘’의 화려한 복귀 무대와 함께 이천수의 반응은 어땠을지 본방송에 대한 관심과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강단을 런웨이로 만든 아이 셋 모델 출신맘 심하은의 화려한 복귀 현장은 오는 10월 1일(토) 밤 9시 20분 KBS2 ‘살림남2’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굿뉴스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