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이현 "많이 배우고 행복했던 순간, 모든 분께 감사"

소이현 / 사진 제공=H&엔터테인먼트
소이현 / 사진 제공=H&엔터테인먼트

배우 소이현이 2022 에이판 스타어워즈에서 수상의 쾌거를 거두며, 믿고 보는 배우로의 저력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소이현은 지난 29일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된 2022 에이판 스타어워즈(2022 APAN STAR AWARDS)에서 KBS2 일일드라마 ‘빨강 구두’로 연속극 여자 우수 연기상을 수상했다. 그는 지난 2021 KBS 연기대상 우수상에 이어, ‘빨강 구두’로 또 한 번 수상의 영예를 안으며 ‘안방 퀸’의 진가를 증명했다.

대중문화 전반에 걸쳐 막강한 영향력을 펼친 최고의 아티스트들이 총출동하는 글로벌 K-드라마 축제의 장인 ‘2022 에이판 스타어워즈’는 2021년 3월부터 2022년 7월까지 지상파, 케이블, OTT 등 전 플랫폼에서 상영한 모든 드라마 콘텐츠를 대상으로 진행돼, 수상을 놓고 치열한 경쟁을 벌였다.

소이현에게 2관왕을 안겨준 드라마 ‘빨강 구두’에서 그는 모든 이들의 사랑을 받는 아름다운 여자지만, 내면에는 슬픔과 상처, 복수의 칼을 품고 사는 ‘김젬마’ 역으로 분해 긴 호흡의 작품을 안정적으로 이끌어 나갔다. 특히 그는 빈 틈 없는 연기력으로 급격한 감정의 변주를 지닌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이날 수상 후 소이현은 “좋은 작품 함께 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는데 좋은 상 받게 해주셔서 감사하다”면서, “연속극을 하면서 많은 생각을 하게 됐다. 더 많이 배울 수 있게 됐고 굉장히 행복했다. 함께 해주신 스태프들과 모든 배우들에게 감사하다”며 함께 고생했던 드라마 팀에게 영광을 돌렸다.

이어 “집에서 늘 응원해주는, 지금은 저보다 더 많이 바쁜 남편 인교진과 하은이 소은이, 가족들에게 너무 고맙다. 그리고 현장에서 가장 고생했던 매니저에게도 함께해줘서 고맙다고 꼭 말하고 싶다. 앞으로도 좋은 연기로 좋은 배우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한편,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매 작품 빛나는 존재감을 자랑하는 소이현은 현재 유튜브 채널 ‘소이현 인교진 OFFICIAL’을 통해 남편이자 배우 인교진과 함께 유쾌하면서도 소탈한 일상과 ‘인소부부’만의 솔직한 리뷰 및 다양한 이야기들을 들려주며 팬들과 소통에 나서고 있다.

저작권자 © 굿뉴스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