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속초에서 찾은 소울푸드 '오징어순대'

사진 제공=티캐스트 E채널
사진 제공=티캐스트 E채널

박명수가 예능 최초 '먹방 실명제' 도입을 주장한다.

박명수는 오는 10월 1일 방송되는 티캐스트 E채널 '토요일은 밥이 좋아(토밥좋아)' 40회에서 순대국밥, 회국수, 오징어 리소토 식당 등 속초 맛집을 찾아간다.

박명수는 순대국밥 식당에서 사장님의 추천에도 "한 번도 안 먹어봤다"며 자신의 취향대로 머릿고기 없는 김치순대국밥을 주문한다. 한 그릇을 깔끔하게 비우며 자신의 선택이 틀리지 않았다는 걸 증명한다.

다음 메뉴인 오징어순대에서도 완전히 마음을 빼앗긴다. 입 짧은 미식가로서 솔직한 맛 평가를 해온 박명수는 오징어순대에 대해 "진짜 맛있다. 겉에는 오징어고 속은 동그랑땡 같다"며 칭찬을 이어간다. 

오징어순대와 궁합이 잘 맞는 명태식해를 함께 먹은 후에는 "이 것은 무조건 내가 책임진다. 100% 맛있다. 먹방 실명제"라며 이름을 걸고 속초의 오징어순대 맛을 인정한다. 이날따라 유독 식욕을 폭발한 박명수는 결국 "너무 만족이다. 식당 잘 골랐다"면서 제작진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다.

한편, 박명수를 반하게 한 맛집과 아름다운 해변의 풍경은 10월 1일 '토밥좋아' 속초 편에서 볼 수 있다.

저작권자 © 굿뉴스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