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한직업 '닭강정'

류승룡, 안재홍, 김유정 / 사진 제공=넷플릭스, 매니저먼트mmm, 어썸이엔티
류승룡, 안재홍, 김유정 / 사진 제공=넷플릭스, 매니저먼트mmm, 어썸이엔티

세계적인 엔터테인먼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Netflix)가 동명의 인기 웹툰 <닭강정>의 시리즈 제작을 확정하고, 이병헌 감독 연출 및 류승룡, 안재홍, 김유정의 합류를 공개했다.

넷플릭스가 엉뚱하고 참신한 소재와 허를 찌르는 유머, 스릴러의 균형 있는 조화로 많은 사랑을 받은 웹툰 <닭강정>을 시리즈로 제작한다. 웹툰 <닭강정>은 2019년 네이버웹툰 ‘지상최대공모전' 장려상을 수상한 박지독 작가의 대표작이다. 넷플릭스 시리즈 <닭강정>은 어느 날 의문의 기계에 들어갔다 닭강정으로 변한 딸 민아를 되찾기 위한 아빠 선만과 그녀를 짝사랑하는 백중의 고군분투를 담은 코믹 미스터리 추적극이다.

독보적인 소재가 돋보이는 <닭강정>의 연출로 <스물>, <극한직업>, [멜로가 체질]의 이병헌 감독이 확정되며 기대가 치솟고 있다. 매 작품 리듬감 넘치는 말맛과 유쾌한 전개로 많은 이들에게 웃음을 선사해온 이병헌 감독이 <닭강정>에서 보여줄 새로운 웃음에 전 세계 시청자의 관심이 모이고 있다.

이병헌 감독과 각각 두 번째 만남을 성사시킨 류승룡, 안재홍의 출연 확정도 시선을 모은다. 류승룡은 닭강정으로 변해버린 딸을 사람으로 되돌리기 위해 노력하는 모든 기계의 사장 최선만을 연기한다.

<광해, 왕이 된 남자>, <7번방의 선물>, <명량>, <극한직업>으로 각각 천만을 뛰어넘는 관객을 동원하고, 넷플릭스 시리즈 <킹덤>으로 글로벌 시청자까지 매혹시킨 그가 이병헌 감독과 함께 다시 코미디로 돌아온다. 안재홍은 사장님의 딸인 민아를 짝사랑하는 엉뚱한 인턴사원 고백중 역을 맡았다.

[응답하라 1988], [쌈, 마이웨이], 이병헌 감독의 [멜로가 체질] 등에서 개성 가득한 활약을 펼친 안재홍은 <닭강정>을 통해 또 한 번 헤어나올 수 없는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이미 이병헌 감독과 환상의 호흡을 보여준 바 있는 류승룡과 안재홍이 <닭강정>을 통해 어떤 시너지를 보여줄지 이목이 집중된다.

피로 회복 기계인 줄 알고 의문의 기계에 들어갔다가 닭강정으로 변해버리는 민아 역에는 [구르미 그린 달빛], 넷플릭스 영화 <제8일의 밤>, 공개를 앞둔 <20세기 소녀>의 김유정이 특별출연한다. 자신만의 연기 세계를 탄탄히 구축해 온 김유정이 이병헌 감독과 처음 만나 보여줄 새로운 모습이 예고돼 기대를 더한다.

닭강정으로 변해버린 민아를 다시 원래 모습으로 되돌릴 수 있을지, 의문의 기계에는 어떤 비밀이 숨겨져 있을지 상상조차 할 수 없는 신선한 이야기가 펼쳐질 전망이다.

큰 사랑을 받은 동명의 원작을 바탕으로 ‘믿고 보는’ 배우들과 감독이 의기투합해 전 세계에 K-코미디의 매력을 맛보일 <닭강정>은 오직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 굿뉴스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